메뉴 건너뛰기

조지아주닷컴

뉴스
2016.05.17 09:29

우리 아버지를 만 달러에 팝니다.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미국에서 얼마 전에 신문에 난 기사의 제목입니다.
내용인즉
자기 아버지가 수년전부터 중풍과 치매로 병석에 누워 계시어서
그동안 밥도 먹여 드리고 대 소변을 받아 내었는데
긴병에 효자가 없다고 이제는 지쳐서 더 감당할 수 없어서
생각 끝에 아버지를 팔려고 결심하고 광고를 내니
만 달러에
아버지를 사갈 사람은 전화해 달라는 것이었습니다.
 
그 광고가 나가자 어떤 젊은 남자로부터
자기가 사겠다는 전화가 왔습니다. 그는 그 젊은이에게
환자를 돌보는 것이 쉬운 일이 아니니1주일간 더 생각해 보고
꼭 사고 싶다는 생각이 들거든 전화해 달라고 하였답니다.
 
그 후, 일주일 되는 날
그 젊은이는 그간 깊이 생각하여 보았지만
역시 아버지를 사서 모시기로 부부가 합의 하였다는 것입니다.
그가 그 젊은이에게 결심한 이유를 물어보았더니
 
대답하기를,
자기 내외는 어릴 때부터 고아원에서 자라서
부모님의 얼굴도 모르고 자랐으며,
지금은 결혼하여 아들과 딸도 낳고 복된 가정을 이루고 살고 있지만,
아버지 어머니라고 부르면서 모시고 살 수 있는 분이 계시면 더욱 좋겠고
 아이들도 할아버지와 할머니가 계시면 좋겠다고 하여
넉넉한 형편은 아니지만 아버지를 사서 자기를 낳으신 친 아버지 같이 모시면서
 효도를 하고 싶다는 것이었습니다.
 
그 말은 들은 아버지를 판다고 광고를 낸 사람은,
다시 한 번 정말로 우리 아버지를 사서 모실 결심이 되어 있으면
일만 달러를 갖고 와서 모시고 가라며 주소를 알려 주었답니다.
 
젊은이 내외는 아버지가 생긴다는 생각을 하니 기뻐서
주소를 갖고 찾아가 보니
미국에서도 부자들만 사는 마을에 있는 아주 큰 집이었답니다.
잘못 찾아 왔나 싶어서 문패를 보고 주소와 이름을 확인하니
광고를 낸 사람과 똑 같았습니다.
벨을 누르니 하인이 나와서 문을 열어주었습니다.
 
대문을 들어가 보니 마당에는 수영장이 있고 최고급 차가 있었으며
집으로 들어가니 실내는 호텔과 같이 꾸며져 있었으며
거기에 노신사가 앉아계셨습니다.
 
젊은이 내외는 살기가 어려워서 아버지를 파는 것인 줄 알고 왔는데
 생각과는 너무도 다른 분위기라 잘 못 찾아 온 것은 아닌가
어리둥절하였으며
 
만일 이 집이 맞는다면 왜 자기 아버지를 판단 말인가
이해가 되지 않았답니다.
 
멍하니 서있는 젊은 부부를 보고 앉으라고 하더니
노신사가 하는 말이
내가 광고를 낸 사람이 맞다고 하면서
젊은이의 과거를 다시 한 번 듣고
그의 결심이 진실 됨을 확인한 다음
 
정말로 만 달러에 아버지를 사서 친부모같이 모시고 싶다면
자기를 사가라는 것이었답니다.
깜짝 놀라는 젊은 부부에게 노신사가 웃으면서 하는 말이,
내가 나이는 많고 자식은 없기에
자식이 될 착한 사람을 구하려고 거짓 광고를 낸 것인데
젊은이를 만나게 되어 반갑다고 하시면서
 
이제 너는 내 하나밖에 없는 아들이 되었으니
이 집을 비롯한 나의 모든 재산을 네게 주겠다.
내 비서와 함께 어서 집에 가서
네 아들과 딸 즉 내 손자 손녀를 데리고 이곳에 와서
함께 살자는 것이었답니다.  

Who's 운영자

profile
저희 조지아주닷컴에서는 이곳 서명란에 자신을 나타내는 간단 프로필 정보를 입력하는 것을 권장합니다.

회원정보 수정을 통해 입력이 가능합니다. 링크 및 광고는 삭제처리됩니다.

회원정보수정하러가기

List of Articles
번호 분류 제목 조회 수
75 이슈 왜 무료인지 모르겠는 영어 공부 어플 (3개) file 33
74 이슈 탈모치료제 (핀페시아 600정 할인) 판매합니다. 62
73 뉴스 전 세계 항공권 특가 세일 한우리여행사(213-388-4141) file 69
72 이슈 전 세계 항공권 특가 세일 한우리여행사(213-388-4141) file 61
71 뉴스 2018년 6월중 영주권문호 64
70 뉴스 2017년 3월중 영주권 문호 file 154
69 이슈 SBS CNBC 김경란의 비즈인사이드 "집에서 할 수 있는 일이 어디 없을까?" 95
68 이슈 한국상품 구매대행 가격에 놀라고 서비스에 놀라! 72
67 다큐 예상치 못한 낯선 여자와 듀엣에 file 106
66 유머 중국인들이 정말 싫어한다는 한국인.jpg file 174
65 유머 연애 file 106
64 유머 실수로 만들어진 음식 file 130
63 유머 화장실 악마 file 94
62 뉴스 졸업 연설중 불법 체류 신분 밝히는 밸레딕토리언 file 84
61 유머 뉴욕에서 포케몬 잡기 file 72
60 유머 김치부심 file 182
59 유머 똑똑한 엔지니어 file 137
58 유머 만화영화 아재판독기 甲 file 362
57 유머 체급차이 file 154
56 유머 즉석떡볶이 vs 떡볶이 file 115
55 다큐 안중근의사의 마지막 5분 file 145
54 다큐 보기만 해도 절망이 느껴지는 짤 file 953
53 다큐 "개판 오분전"의 진짜 뜻 file 203
52 유머 애가 자립심이 너무 없어서 고민이에요. file 97
51 유머 약쟁이 광고주들의 광고 모음 file 110
50 유머 김집사에게 아재개그를 날렸다 file 87
49 유머 개 연기력 甲.gif file 82
48 유머 병신과 머저리 file 144
47 유머 유부남의 중고나라 file 156
46 다큐 지구에 물이 생기는 과정 file 81
45 유머 어렸을적 이 뽑을 때의 우리 file 85
44 유머 흑형한테 몰카하면 안되는 이유 file 110
43 다큐 브라질의 후덜덜한 사진 명소 file 128
42 유머 줍고보니 강화템 file 120
41 유머 Browsers! file 68
40 유머 사람들은 발로 똥싸나? file 89
39 유머 경기장에 술 가져가는 방법 file 118
38 유머 저 봤다고 말하지 마세요 부탁입니다 file 76
37 다큐 감동의 노래 오연준 바람의 빛깔 file 88
36 유머 여자인 친구랑 잔 썰 file 501
35 유머 초저가 1500원짜리 짜장면 값의 비밀 file 97
34 뉴스 초바니 요거트 회사의 참된 CEO file 113
33 유머 토토한놈 VS 토토한놈 file 75
32 뉴스 하이퍼 루프 file 73
31 유머 TV에 나오기엔 너무 핫한 순간들 file 86
30 유머 호불호 갈리는 검색엔진 file 123
» 뉴스 우리 아버지를 만 달러에 팝니다. 111
28 다큐 미국 대륙횡단 트럭커들의 애환 file 168
27 유머 군인 이어달리기 진짜개멋있다. file 87
26 유머 보는순간이미 착시에빠진다 신기한동영상 file 92
25 유머 진짜 한국말로 싸우는줄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웃긴동영상 file 110
24 유머 김준호의 한효주 부수기 75
23 유머 오르가즘 제대로 느낄듯 file 221
22 유머 어느 맞선 남녀의 대화 86
21 유머 대륙의 생선코너 file 82
20 유머 남자어 듣기평가 문제 file 397
19 유머 여자어는 참 어렵다. file 159
18 유머 인간 유니콘 - 이마에서 거대한 뿔이 자라다 file 97
17 유머 통기타 한번 감상해보세요. file 77
16 유머 초보운전 김여사의 리얼 끝판왕 file 75
목록
Board Pagination Prev 1 2 Next
/ 2
위로